본문 바로가기

전체보기

[공지] 사무실 부재 공지 난센은 2월 2일 방문이나 전화응대가 어렵습니다.refucenter@gmail.com 메일 주시면 연락 드리겠습니다 :) NANCEN will be closed on February 2nd (Wednesday). In urgent case, please contact via email at refucenter@gmail.com We will try to get in touch with you by email.
الإخطار عن الغياب في المكتب سيتم إغلاق مكتب نانسين في يوم 2 فبراير فلن نتمكن من استقبال أي زوار أو رد على اتصالات هاتفية في ذلك اليوم. في حالات طارئة, نرجوكم إرسال بريد إلكتروني إلينا. سنحاول الاتصال بكم عبر البريد الإلكتروني عنوان البريد الإلكتروني refucenter@gmail.com :
[기자회견] 아프가니스탄 난민에 대한 한국정부의 책임, 이제부터 시작이다 지난 8월 말, 아프가니스탄 난민가족들이 한국에 도착하였다. 생명과 안전의 위협을 피해 모든 것을 버리고 급박하게 불확실한 미래 속 비행기에 몸을 실어야 했던 그들은 진천 공무원연수원으로, 여수 해경교육원으로 옮겨졌다. 지난 주말부터 시작된 7가정의 퇴소를 시작으로 2월 10일까지 순차적으로 ‘직업을 구한' 난민들은 한국정부가 쳐놓은 창살 없는 감옥에서 나가 공무원들이 아닌 진짜 한국 사회를 만나게 된다. 그간의 과정을 지켜보며 난민인권단체들은 이렇게 묻는다. 한국정부는 아프가니스탄 난민을 보호할 의지가 있는가? 한국정부는 1994년 난민제도의 도입부터 ‘난민보호'에 대한 의지 없이, 그저 국제사회의 진입과 신인도를 위한 도구로 ‘난민’을 활용해왔다. 살벌한 출입국 당국에 의해 난민들은 추방되고, 구금되..
화성외국인보호소 ‘새우꺾기’ 고문사건 피해자 M님을 위한 모금 및 출입국관리법 제 63조 제 1항 개정 서명운동에 함께해주세요! 미등록 이주민을 무기한 구금시키는 출입국관리법 제63조 1항 개정하라! “지방출입국.외국인관서의 장은 강제퇴거명령을 받은 사람을 여권 미소지 또는 교통편 미확보 등의 사유로 즉시 대한민국 밖으로 송환할 수 없으면 송환할 수 있을 때까지 그를 보호시설에 보호할 수 있다.” 아니, 당장 본국으로 돌아갈 수 없는 사람들을 기약없이 가둬둘 수 있다고요? 미등록 체류는 범죄가 아닙니다. 새우꺾기 고문피해자 M씨의 경우 체류할 수 있는 기한을 하루 놓쳤을 뿐입니다. 그렇게 미등록 이주민이 되었습니다. 영장이나 법원 명령도 없이 법무부 공무원 맘대로요? 심지어 4~5년씩 갇혔던 사람도 있고 지금도 1년 이상 갇혀 지내는 사람들이 여럿 있습니다. 헌법과 국제법, 상식과 정의에도 어긋납니다. ‘보호’라는 이름으로 ‘구금..
[12월 후원회원 명단] 12월의 난센을 후원해주신 분들 12월의 난센을 후원해주신 분들 (주)허브마을 Lim Eunyoung 강남규 강미리 강보경 강수지 강중권 걷는교회 고경옥 고보람 고승의 고양자유학교 고지혜 공시형 곽태예 구나현 구대희 구미소 구소연 구아름 권미영 권선혜 권아람 권은구 권태연 권혜진 길광숙 김건우 김겸 김관철 김광연 김규환 김나현 김대건 김대영 김돈회 김동은 김동인 김동현 김두일 김마리아 김명훈 김미경 김미성 김미숙 김미정 김미현 김민 김민섭 김병수 김보경 김보명 김보미 김봉현 김상균 김선호 김성순 김성은 김성인 김세 김세영 김세움 김세진 김소명 김소형 김수한 김수한 김승환 김승희 김애화 김연주 김예은 김용남 김용은 김유정 김유진 김은경 김은영 김은정 김은중 김은호 김은화 김재원 김정숙 김정우 김종철 김주원 김준길 김준철 김지림 김지영 김..
[공동성명] 청와대는 더 이상 침묵 말고, 인권침해 피해자를 보호해제 하라 화성외국인보호소 새우꺾기 사건 피해자 보호일시해제를 촉구하는 기자회견문 청와대는 더 이상 침묵 말고 인권침해 피해자를 보호해제 하라! 피해자 M은 지난 3월초 출입국관리법 위반을 이유로 강제퇴거명령을 받고 화성외국인보호소에 구금된 모로코 국적의 난민신청자입니다. 그는 지난 4월부터 지시불이행 등을 이유로 8차례 이상 독방에 감금되었고 그 과정에서 수차례 ‘새우꺾기’라는 이름으로 불리는 가혹행위를 당했습니다. ‘새우꺾기’란 수갑과 포승줄을 이용해 손과 발을 뒤로 묶고 이를 다시 서로 연결하여 사람의 몸이 마치 새우처럼 뒤로 젖혀진 상태가 되도록 만드는 가혹행위입니다. M은 사지가 결박된 상태로 독방에서 수차례 짧게는 20분 길게는 4시간 이상 방치되어 있었습니다. 이 사건은 외국인보호소 독방에 설치된 CC..
[난센포럼] 한국사회와 난민인권 2021_7강 영상 https://youtu.be/36DcbhtArzo
[난센포럼] 한국사회와 난민인권 2021_6강 영상 [난센포럼] 한국사회와 난민인권 6강 "난민과 한국의 GDP인종주의"를 공유드립니다. 좋은 강연 해주신 홍세화선생님께 다시 한번 감사의 인사를 전합니다! ➀난민과 외국인보호소에 대한 홍세화선생님의 문제의식이 궁금하신 분들! ➁한국의 GDP인종주의 양상에 관심이 있으신 분들! ➂난민문제를 성찰하기 위한 '생각의 좌표'가 필요하신 분들!을 강연으로 초대합니다. 의 소개 바로가기: https://nancen.org/2193 *강의기록 바로가기: 준비중에 있습니다. https://youtu.be/SpO4mXq9Wy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