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활동 Activities

<난센의 파란만장 이사일기> 2. "얼마면 되? 얼마면 되는데?"

2011년 10월 11일(월) 날씨 : 달꼬리 붙잡고 밤새고 싶은...

아~~~ 이 유명한 명 대사를...^^;

매일 아침 하루의 업무는 회의와 함께 시작하는 난센.
오늘 그리고 한 주간의 일정과 케이스를 재빠르게 공유한 후 메인 주제는 당연히 '이사'였다.


살림살이 대이동. 사실 가져갈 건 별로 없는 데 채우고 고칠 일들이 왜케 많니? 
저 어둑어둑한 근심의 아우라들~


'살림 계획중 계획중...그러나 이 돈들은 어디서 구할 수 있을까?'
초보 주부처럼 가계부 짜는 중인 영윤 인턴. 난센은 남자분들이 더 꼼꼼하니까~^^;


드디어 오후엔 국장님, 팀장들, 인턴들 할 것 없이 전원 새집으로 출동했다.
 그래도 내겐 벌써 두 번째라고 반나절의 짧은 만남동안 정도 붙더라.  

 


 요리조리 사이즈 재보고 사진도 찍어보는 열혈 난센인들.
보기엔 아름다운 광경이긴 한데, 사실은 그득한 먼지와 곰팡이들의 텃세에 좀 밀리고 있었다는...
 


 파출소란 것을 역력하게 느낄 수 있는 촘촘한 창살과 긴 시간 자리깐 곰팡이 녀석들(!)
일단, 16개의 창마다 붙은 저 창살들 좀 어케 해야 할거다. 
창살을 떼고 저 자리에 깔끔한 섀시가 입혀진 모습도 상상해본다. 아직 이를까?^^;


비록, 쓸어버릴 고민들 많고,

 


지금 서 있는 이 곳이 불안 불안해 보이지만,


곧 여기에도 빛 보일 날 있지 않겠어?!


그래, 믿는다.
어둑한 한 켠에서도 한 줄기 빛 찾아 생명찾아 올라오는 그 강한 푸르름처럼... 


돌아오는 길, 그래서 더 발걸음이 떨어지지 않았던 이유였나 보다.


쉼터기금후원: 233001-04-225132(국민) 예금주: 난민인권센터


<난센의 파란만장 이사일기>는 앞으로 난센이 새로운 터에서 오픈하는 그 날까지 사정없이 공개할 예정입니다. 그 시간이 가능한 한 하루라도 빨리 앞당겨질 수 있도록 많은 분들의 도움을 필요로 하고 있습니다.
도배와 페인트 칠 등을 위한 (힘=능력!) 재능 기부, 창문과 현관문 교체, 화장실 개조, 싱크대 설치, 보일러 공사 등등을 꾸려나갈 수 있게 해 줄 재정 기부, 그리고 채워 넣을 살림살이들을 위한 재물기부, 주변에 각종 소문과 관심을 불러일으켜 줄 입심 기부까지...이 모두가 여러분들께서 해 주실 역할들입니다.  
행복한 파란만장의 꿈을 다 함께 이뤄 봅시다~!!

난센은 "난민과 함께 웃는 세상^0^"을 꿈꿉니다!!!




태그

  • 그곳이 어떻게 변신할지 벌써부터 기대되네요!

  • 2011.10.11 15: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청소 관련 뉴스가 뜨니까 몸이 근질근질 하네요. 늦었지만, 이사확정,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저 좀 바쁘지만 꼭 한 번은 도와드리리. ㅋㅋㅋㅋ 그나저나 저놈의 곰팡이 자식들을 어떡하죠...?ㅜㅜ

    • 조이 2011.10.12 13:46 댓글주소 수정/삭제

      ^^; 옌씨~ 몸이 근질근질한 이유는 혹시??
      ㅋㅋ 곰팡이 자식들 사돈에 팔촌들까지 모여 있습니다. 단단히 각오하고 덤벼야 할 것 같습니다! ^^

  • alex 2011.10.11 21: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채워넣을 살림살이" 목록은 뭔지 리스트도 올려 주세요.

  • alex 2011.10.11 21: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채워넣을 살림살이" 목록은 뭔지 리스트도 올려 주세요.

    • 난센 2011.10.12 13:44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심에 감사드립니다.
      예, 저희도 현재 필요한 목록을 열심히 작성중이랍니다. 사실 이전하면서도 옮길 것은 책장과 컴퓨터 몇 대정도가 다여서 필요한 것들이 더 수두룩 하네요.^^;
      refucenter@gmail.com으로 연락주시면 저희가 곧 연락드리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좋은 날 되세요. ^^

  • 그래, 믿는다.
    어둑한 한 켠에서도 한 줄기 빛 찾아 생명찾아 올라오는 그 강한 푸르름처럼...
    짱~ 하고 와닿는 말이네요.*.* 난센이 다시한번 꿈틀 성장하는 계기가 될 것이 분명해요!!
    소식 속속들이 올려주세요~ 멀리 있지만ㅜㅜ 소매 걷고 기다릴게요 ㅋㅋㅋ